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
제21대 국회 전반기 박병석 국회의장 당선
뉴스 경제 

          

국세청, 부동산 탈세혐의자 361명 세무조사 착수
- 30대 이하 고가주택 취득자‧고액전세입자, 부동산 법인 중점조사 -

입력날짜 : 2020. 02.14


국세청은 작년 하반기 국지적 과열징후를 보였던 대도시 지역의 고가 아파트 거래 자료와 국토교통부․지방자치단체 등 관계기관 합동조사결과 통보된 탈세의심자료 분석결과, 다수의 탈루혐의를 발견하고 세무조사에 착수했다.

특히, 자산형성 초기인 30대 이하자의 고가 아파트 거래에 대해 중점적으로 검증했으며 관계기관 합동조사 결과 1․2차에 걸쳐 통보된 탈세의심자료 중 변칙 거래를 통한 탈루혐의자 173명을 선정했다.

국세청은 자금출처가 명확하지 않아 편법증여 등 탈루혐의 있는 고가 주택 취득자 101명, 고액전세입자 51명, 소득탈루 혐의 소규모 임대법인․부동산업 법인 등 36명을 선정했다고 설명했다.

앞으로도 국세청은 고가주택 취득관련 자금출처를 전수분석하고 부동산을 통해 탈루한 불로소득에 대해서는 끝까지 추적해서 과세한다는 방침이다.

한편 국세청은 "서울 및 중부지방국세청에「부동산거래탈루대응T/F」를 설치․운영해 부동산 거래 관련 탈세행위에 신속히 대응하는 한편 관계기관과협력체계를구축하고자금조달계획서의 제출 지역 확대 등에 맞추어 고가아파트에 대해 검증을 강화하는 한편 고액 차입․전세보증금 등을 이용한 취득 시 부채상환 과정을 끝까지 사후 관리해 편법증여․변칙거래 등을 통한 탈루세액을 추징할 계획"이라고 밝혔다.

박민철 기자



     


PC버전

대표전화: 1899-2620, 031)283-8813  FAX: 031)283-8814
주소: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-1 대한빌딩3층
사업자:135-81-81609  등록번호:경기 아00024 발행·편집인:오상진
Copyright © 2015 kbn-tv.co.kr ALL RIGHT RESERVED.